- 2016년 첫번째 공모전 당선 작가전 -
- 전시 개막식 및 프리뷰 행사 2016년 4월 20일 저녁 6시부터 -



stop-unravel-absorb.png



뉴욕한국문화원(원장 오승제)은 2016년 4월 20일부터 5월 20일까지 2016년 뉴욕한국문화원의 공모 당선 작가전 <STOP, UNRAVEL, ABSORB>를 개최한다.

해가 갈수록 경쟁이 치열해지고 있는 뉴욕한국문화원의 전시작가 공모 프로그램은 매년 국제적으로 명망 있는 큐레이터, 비평가 그룹을 심사위원으로 위촉하여 작가 및 전시 선정에 더욱더 신중을 기하고 있다. 특히 2016년에는 뉴욕의 최대 아트페어로 손꼽히는 The Armory Show의 executive director Benjamin Genocchio가 심사위원으로 참여하여 국제적인 안목을 더하였다. Benjamin Genocchio는 Artnet News의 창립 편집장이자, New York Times, Art& Auction, Modern Painters매거진, Artinfo.com 등 다양한 예술 미디어의 편집 및 비평가로 활동한 바 있다.

Call for Artists 2016 첫 공모전 당선 전시 <STOP, UNRAVEL, ABSORB>는 한인 독립 큐레이터 미셸 은옥 김(Michelle Eunoak Kim)씨가 기획, 뉴욕과 캘리포니아에서 작품활동을 펼치고 있는 구본정, 승인영 ,파블로 알바레스, 장호정, 피터 이권 김, 이영수, 허보석, 연현주 작가가 참여하는 8인 그룹전이다. 전시를 기획한 미셸 은옥 킴 큐레이터는 전시 제목에 나타나 있는 세개의 단어, ‘STOP, UNRAVEL, ABSORB’를 삶의 본질에 대한 탐구와 그 과정을 나타내는 핵심 언어라고 규정한다. 대부분의 작가들은 기본적으로 어떠한 대상에 대해 ‘멈춰’ 서서, ‘사유’하고, 마침내 그 본질에 대해 ‘체득’하게 되는데 그 과정에서 필연적으로 겪게 되는 수많은 감정들이 결국 다양한 방법(미디움)으로 작품에 투영된다고 설명한다. 따라서 <STOP, UNRAVEL, ABSORB>는 작품이 삶이 되고, 삶이 즉 예술이 되는 과정을 담은 전시라고도 할 수 있다. 이번 전시를 통해 작품을 마주하는 관람객들 또한 멈춰서, 사유하고, 체득하는 과정을 통해 작가와 소통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


index.png 구본정, Jungle; Morning of a Sentry

구본정 작가는 빽빽한 정글을 닮은 도시의 풍경과 밀림의 맹수를 나란히 캔버스에 배치함으로서 ‘오만과 편견'이라는 주제의 작품을 이번 전시에 선보인다. 도시는 맹수를 필요로 하지 않고, 맹수는 도시에서 살아갈 이유가 없다. 서로를 필요로 하지 않는 이들은 상대에 대한 오만한 태도를 가지게 되고, 이 오만함은 서로에 대한 편견을 구축한다. 하지만 ‘정글’을 소재로 섞일 것 같지 않은 두 세계를 극명하게 그리는 과정은 적자생존의 원칙만이 존재하는 서로 다른 정글을 하나의 유기적인 관계로 만들어가는 시도이기도 하다. 작가는 약육강식의 세계의 맹수들이 절박하게 사냥하는 모습과 자본주의 체제를 대표하는 월가에서 돈을 쫓는 우리들의 모습을 교차시키고 있는 것이다.


2.png 승인영, Proud

승인영 작가의 펜드로잉은 인간의 무의식에 잠재되어 있는 욕망과 억눌린 감정들을 드로잉을 통해 의식세계로 꺼내오는 과정이라고 할 수 있다. 사회적 구성원으로서 우리는 개성이 부재한 하나의 전체로서 존재한다. 하지만 미시적 관점에서 개개의 구성원들은 서로 다른 특성과 욕망을 지닌 개별체들이다. 작가가 그리는 반복적인 선은 그러한 특성을 나타낸다. 전체로서는 서로 연결된 하나의 사회를 나타내지만 개개의 선들은 저마다의 길이와 두께를 가지게 된다. 이번 전시에서 승인영 작가는 "관객이 직접 설치 작업의 공간으로 들어와, 멈춰 서서 바라보고 어떻게 반응하고 소통 하는지 작가로서 지켜  보는 것이 매우 흥미로울 것 같다.”며 전시 참여 소감을 밝혔다.



3.pngPablo Alvarez, Third World Piazza Del Popolo

파블로 알바레즈(Pablo Alvarez)는 쓰고 버려진 캔의 표면을 긁고 펴, 철사로 연결하여 캔버스로 사용한다. 여러 미디엄으로 장소와 사람 그리고 일상에 대해 기록하고, 다양한 테크닉을 사용하여 시각적 실험을 한다. 이렇게 만들어진 이미지들을 재배열함으로써 작가는 이야기를 만들어낸다. 특히, 남미 멕시코에서 보낸 유년기를 바탕으로 삶과 기억의 편린들을 채집하여 콜라주 기법을 이용한 설치 작품을 만든다. 그렇게 만들어진 이야기들을 통해 작가는 궁극적으로 관객과 소통을 추구하고 있다. "콜라주 메이킹(college-making)이야말로 작가로서의 정체성을 찾아가는 의미 있는 표현 양식이며 작가자신이다.” 라고 파블로 작가는 강조한다.



4.png 장호정, The Substantial Existence in Ordinary Object

장호정 작가는 아무도 주목하지 않는 하찮은 존재인 ‘비닐봉지’를 극사실적으로 그린다. 무언가를 담기 위해 쓰이다가 금방 버려지는 비닐은 대표적인 ‘하찮은’ 물건이다. 하지만 작가는 구겨지고 늘어난 비닐의 특성을 빛으로 극대화시키고 극사실적으로 표현함으로서 도리어 가치 있는 대상으로 재탄생시킨다. 이러한 작가의 작품은 현대예술에 대한 담론으로 이어지기도 한다. 아무런 쓰임을 가지지 않는 버려진 비닐봉지가 예술로서의 가치를 얻게 되었을 때 비닐봉지는 예술에서 말하는 숭고미를 갖게 된다. 장호정의 작품은 우리들에게 예술과 비닐봉지가 갖는 가치에 대해서 다시 한 번 생각해보게끔 한다.



5.png 김 피터 이권, Three Generations in Dialogue
퍼블릭 아트 프로젝트 ‘ ART is ME, ART is YOU ‘ 를 6년간 미국의 주요 도시에서 진행하고 있는 김 피터 이권(Peter Yikwon  Kim) 작가는 나와 너 그리고 우리 사이의 간격을 메워줄 소통과 대화에 주목하는 작가로 특히, 우리 사회에 내재된 소통의 문제들을 다루는 설치작품을 주로 다루고 있다. 이번 전시에는 세 개의 각기 다른 크기로 제작된 블라인드 설치 작품을 선보이며 블라인드 고유 기능인 빛과 공간의 차단과 조절 이라는 한계를 걷어내고 들어냄으로, 물리적 공간 이면의 세계로 시선을 끌어들인다. 나와 너 그리고 우리 사 이를 제한하고 가로 막고 서 있는 것은 무엇인지 관람객들에게 되묻는 작업이다.



6.png 이영수, 허보석,  Beyond the Boundary
 이영수와 허보석은 건축가이자 예술가이다. 이들의 설치작품 'Beyond the Boundary'는 이미 존재하는 환경(existing context)과 새로운 공간(new context) 사이를 구분 짓는 ‘경계선'에 대한 새로운 해석을 시도하는 작업이다. 물리적 공간의 경계선을 해체함으로써, 새로운 공간과 환경을 구축함과 동시에 해체와 재정립의 과정을 통해 물리적 공간 이면에 내재하는 다양한 관계에 주목한다.


7.png 연현주, Red Floor
창을 소재로 작업을 하는 연현주 작가의 회화에는 주로 소소한 일상이 담겨져 있다. 일상을 내다 볼 수 있는 창이라는 공간은 작가가 평소에 느끼고 갈망하는 것을 표현할 수 있는 하나의 매개물이다. 그 공간을 통해 잊고 있던 꿈과 지나간 기억을 찾아 추상이라는 형태로 담담하게, 때로는 진지하게 풀어내며 보는 이들로 하여금 일상에서 발견할 수 있는 작지만 소중한 가치들에 대해 다시 한 번 생각해 볼 수 있는 계기를 선사한다.


이번 전시 <STOP, UNRAVEL, ABSORB> 개막 리셉션은 4월 20일 저녁 6시부터 8시까지 참여 작가 및 미술계 주요 인사들이 참석하는 가운데 뉴욕한국문화원 갤러리 코리아(460 Park Avenue 6th Floor, New York, NY 10022)에서 개최된다.


[참여 작가 소개]


□ 구본정/ BONJEONG KOO
홍 익대에서 회화 전공(BFA) ,드류 신학대 석사(MD). 한국과 미국에서'Gold Horn’(2015 미국) ‘Arrogance & Prejudice’(2013 서울) 등 다수의 개인전 및 ‘Epilogue’(2015 미국) Opsis Artists Group Show (2013 한국) 등 다수의 그룹전 참여. La Mer Korea Cosmetic Co (2013 한국) Art Collaboration 을 비롯 제일모직 본사, Drew University, Paradigm Art NY, JW Marriott Hotel Seoul 등에 작품 소장
 
□ 승인영/ INYOUNG SEOUNG
홍 익대에서 조각전공 (BFA).  ’Sojourner’ (2015 미국) ,’The Unconscious Mind’ (2014 미국) 등 다수의 개인전과‘Wow’ (2015 미국) ,’AKAA’ ( 2015 미국) 등 다수의 그룹전시 참여. ‘Art is Me Art is You’2015 부르클린 덤보 아트 페스티벌, Scope NY (2015) KIAF (2014) 등을 포함한 다양한 국제 아트 페어 참가
 
□ 알바레즈 파블로 /PABLO ALVAREZ
로드 아일랜드 스쿨오브 디자인 (RISD) 에서 일리스트레이션  전공 (BFA), 시각미술교육 석사 (MAT) , 뉴욕 시립대에서 시각예술 (MFA) 석사. ‘Re-illumination’ (2015), 'Shared Spaces’ (2013) 등 다수의 개인전과 단체전에 참가. 뉴포트 아트 페스티발 공로상 (2010), Presidential Scholar 펠로우쉽 (RISD 2002-2003) 등 다수의 수상 및 ‘The Art of Latin Heritage’ (2010), 'The Art of Immigrant Experience’ (2010) 다수의 출판
 
□ 장호정/HOJUNG JANG
서울여대에서 회화전공 (BFA), 숙명여대에서 회화 석사(MFA) ,현재 박사과정. ‘사물에서 사유로’ (2015 한국)를 포함 다수의 개인전과 Art Factory 대안공간 LOOP (2015), New York Town Hall Museum (2015 미국) 등 한국과 미국에서 다수의 단체전 참가. ASYAAF 선정 100인 예술가상 (2015) 수상
 
□ 김 피터 이권/PETER YIKWON KIM
SMU에서 회화 전공(BFA), 유팬(University of Pennsylvania)에서 회화와 미디어 석사(MFA) . 유팬 대학교에서 수년간 조각과 회화 강의. ’Tiffany Blue & Black’( 2014 미국) 등 다수의 개인전과 Mercedes Benz Financial Service 주최 그룹 프로젝트 시리즈 'Experiencing Perspective' (2013-2014) (2014-2015) 선정. ‘Art is Me Art is You’ (2014) 부르클린 덤보 아트 페스티발에서 아트 디렉터와 큐레이터로 참가하는 등, 다수의 퍼블릭 아트 프로젝트를 수년간 진행해 오고 있다. 현재는 '닉슨 뮤지움 & 라이브러리' 수석 전시담당 아트 디렉터로 활동하고 있으며 부에노 파크시티 시의희 예술위원 이기도 함
 
□ 이영수/YOUNGSU LEE
하버드 대학에서 건축학 석사 (Master of Architecture degree). SOM New York, Soufujimoto Architects Tokyo, Satosh Okada Architects Tokyo 와 Carlos Zapata Studio New York 에서 건축 디자인의 실무를 쌓았다. 현재는 Folio 의 파트너로 다양한 도시의 건축을 유연함과 자유로운 컨셉을 투영하면서 만들어 나가고자 하는 젊은 건축가
 
□ 허보석/BOSUK HUR
하버드 대학에서 건축학 석사 (Master of Architecture degree with faculty design award). GSD 에서 건축 디자인을 가르쳤다. SOM Chicago , Space Group Seoul 에서 건축가로서 실무를 익혔으며 , 한국과 미국 그리고 이태리에서 다수의 전시에 참가.  Stanley Saitowitz/ Natoma Architects 의 프로젝 디자이너를 거쳐 현재 Folio 의 파트너 이자 아이오아 주립대 에서 교수로 재직하고 있음
 
□ 연현주/HYUNJOO YEUN
성 신여대에서 회화전공( BFA), SAL (Students of Art League) 수학. ‘Window’ (2015 미국) 개인전을 비롯 ‘Dual Exhibition’ (2013 미국) 등 다수의 2인전과 그룹전시 참여. Affordable Art Fair NY (2014), KIAF (2014) 등 다수의 국제 아트페어 참가